간증

    스티븐 로빈슨(Steven Robinson) 장로와 앤 로빈슨(Ann Robinson) 자매 
    나를 기억하고 관심을 가져준 이들
    인생의 황혼기에 발견한 진실한 사람들.
    새로 부름받은 리차드 성크슨 서울 선교부 회장. '한국에 다시 와서 정말 행복합니다.'
    노량진 와드 주보 1,000회 발간
    한 새터민 부부가 침례를 받았다. 그들이 믿음을 선택한 이유는 무엇일까?
    이코노미 조선과 북아시아 지역 회장 마이클 티 링우드 장로와의 인터뷰 기사
    2015년 4월, 북아시아 지역 칠십인으로 구승훈 장로가 부름받았다.
    나는 청녀들을 가르쳐야 하는 대상으로만 바라보았다. 그때, 부름을 받으며 수첩에 적어 두었던 개인적인 다짐이 생각났다.